• 비에나래 계열사
  • 문의전화는 02-583-0500으로 전화주세요
  • 가입안내와 상담전화와 상담신청을 해주세요.

언론보도기사

필이 통하는 만남이 있는 곳 비에나래

HOME > 매스컴 보도기사 > 언론보도기사

공지사항 비주얼

번호 제목 등록일 조회수
2145 男, 대화 시 'CVID' 언급하는 여친 ‘유식해보여’-女는? 2018-06-15 296
신문사 : 중앙지, 지방지 실린날 : 18년 06월 15일

男, 대화 시 'CVID' 언급하는 여친 ‘유식해보여’-女는?


“배우자는 외모나 성격도 중요하지만 대화가 통해야 할 것 같습니다. 소개팅을 하면서 요즘 많이 사용되는 'CVID'를 언급하면 당황해 하는 여성들이 가끔 있습니다. 가능하면 시사에 관심이 있고 상식 정도는 갖춘 여성을 원합니다” 반도체회사에 다니는 S군(34세)이 한 결혼정보회사에서 배우자 조건을 제시하면서 강조하는 사항이다.


최근 우리 사회에서는 북한 핵 폐기와 관련하여 'CVID'(Complete, Verifiable and Irreversible Dismantlement :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비핵화)라는 용어가 자주 사용되고 있다.


결혼을 준비 중인 미혼남녀들은 시사용어인 'CVID'에 대해 어느 정도 이해하고 또 사용하고 있을까?


연인과 대화 중에 상대가 'CVID'라는 용어를 사용하면 남성은 상대가 ‘유식해 보이고’, 여성은 ‘자연스럽다, 즉 당연하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결혼정보회사 비에나래(대표 손 동규)가 재혼전문 결혼정보업체 온리-유와 공동으로 8 ∼ 14일 사이 전국의 결혼희망 미혼남녀 476명(남녀 각 238명)을 대상으로 전자메일과 인터넷을 통해 ‘연인과 대화 중에 상대가 'CVID'를 언급하면 어떤 생각이 들까요?’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이다.


이 질문에 대해 남성은 응답자의 47.9%가 ‘유식해 보인다’고 답했고, 여성은 45.8%가 ‘자연스럽다’는 반응을 보여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한 것.


그 다음 두 번째로는 남성의 경우 ‘자연스럽다’(33.2%), 여성은 ‘유식하다’(38.2%)를 꼽았다. ‘잘난 체 한다’로 답한 비중은 남성 18.9%, 여성 16.0%를 차지했다.


손동규 비에나래 대표는 “결혼상담을 하다보면 남녀 불문하고 배우자감이 ‘대화가 통해야 한다’는 얘기를 자주 한다”라며 “대화가 통하기 위해서는 최근의 관심사부터 이해할 필요가 있다”라고 조언했다.


미혼들, ‘CVID’의 의미 男‘정확하게 이해’-女‘대충 안다’


한편 “본인은 ‘CVID’의 의미를 어느 정도 이해합니까?”에서는 남성의 경우 절반 인상인 53.8%가 ‘정확하게 이해한다’고 답해 첫손에 꼽혔고 ‘대충 안다’(31.5%)가 뒤따랐으나, 여성은 ‘대충 안다’고 답한 비중이 58.9%로서 가장 높고, 23.9%의 지지를 받은 ‘정확하게 이해한다’(23.9%)가 뒤를 이었다.


‘잘 모른다’는 대답은 남녀 각 14.7%와 17.2%였다.


평소 ‘CVID’라는 용어를 男‘자주 사용’-女‘가끔 사용’


“본인은 지인과 대화 중에 ‘CVID’라는 용어를 자주 사용합니까?”에 대한 질문에서는 남성은 ‘자주 사용한다’(50.8%) - ‘가끔 사용한다’(32.4%) - ‘거의 안 쓴다’(16.8%) 등의 순으로 답했고, 여성은 ‘가끔 사용한다’(48.8%) - ‘거의 안 쓴다’(38.2%) - ‘자주 사용한다’(13.0%)의 순을 보였다.
 
이경 온리-유 총괄실장은 “남녀간에 관심사의 차이가 있을 수 있다”라며 “우리 사회의 주요 관심사에 대해서는 성별, 연령별 구분없이 어느 정도 이해해야 대화에서 소외되지 않을 수 있다”라고 상식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별첨 : 세부 설문조사 내용 1부



목록

free 상담신청
상담신청하기
  
cm

@

  

확인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