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비에나래 계열사
  • 문의전화는 02-583-0500으로 전화주세요
  • 가입안내와 상담전화와 상담신청을 해주세요.

언론보도기사

필이 통하는 만남이 있는 곳 비에나래

HOME > 매스컴 보도기사 > 언론보도기사

공지사항 비주얼

번호 제목 등록일 조회수
2216 실연의 아픔, 남자가 더 크고 오래 간다! 2019-05-07 451
신문사 : 파이낸셜뉴스, 아시아투데이 등 실린날 : 19년 05월 07일

실연의 아픔, 남자가 더 크고 오래 간다!


열애하던 애인과 본의 아니게 헤어지는 경우 그 실연의 후유증은 남성이 더 오래 지속되고, 또 그 고통의 정도도 더 큰 것으로 나타났다.


결혼정보회사 비에나래(대표 손 동규)가 재혼전문 사이트 온리-유와 공동으로 4월 29일 ∼ 이달 6일 사이 전국의 결혼희망 미혼남녀 510명(남녀 각 255명)을 대상으로 전자메일과 인터넷을 통해 ‘실연의 후유증’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이다.


실연의 후유증, 男55% ‘6개월 이상’vs 女58% ‘3개월 이하’


우선 ‘열애하던 애인과 본의 아니게 헤어질 경우 실연의 아픔은 얼마나 지속됩니까?’에 대한 질문에서 남성은 ‘6개월 이상’(‘6개월’, ‘1년’, ‘1년 이상’ 등) 지속된다는 대답이 전체 응답자의 54.5%를 차지했으나, 여성은 ‘3개월 이하’(‘1주일’, ‘1개월’, ‘3개월’ 등)로 답한  비중이 58.1%로서 이별의 후유증은 ‘남성이 여성보다 더 오래 지속된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자세한 응답순위를 보면 남성은 ‘6개월’로 답한 비중이 29.4%로서 가장 많았고, ‘3개월’(23.9%)과 ‘1년’(18.0%), ‘1개월’(16.9%) 등의 대답이 뒤를 이었다.


반면 여성은 응답자의 32.2%가 ‘3개월’로 답해 첫손에 꼽혔고, 그 뒤로 ‘6개월’(24.7%), ‘1개월’(19.6%) 및 ‘1년’(14.1%) 등의 순이다.


실연의 아픔은 男‘가족의 사망’-女‘반려동물의 죽음’과 대등


두 번째 질문인 ‘실연의 아픔은 일상생활에서 발생하는 고통 중 어떤 것과 비슷할까요?’에서도 남녀간에 대답이 엇갈렸다. 남성은 응답자 3명 중 한명 꼴인 33.3%가 (실연의 아픔이) ‘가족의 사망’과 그 정도가 비슷하다고 대답했으나, 여성은 31.8%가 ‘반려동물의 죽음’과 비슷하다고 답해 각각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남성과 여성간에 실연의 아픔 상 정도의 차이를 느낄 수 있다. 


이어 남성은 ‘원하는 직장 취업 실패’(23.1%) - ‘원하는 대학 입시 실패’(20.8%) - ‘친한 친구와의 이별’(16.5%) 등의 순이고,


여성은 ‘친한 친구와의 이별’(26.3%) - ‘가족의 사망’(22.0%) - ‘원하는 직장 취업 실패’(12.8%) 등의 순을 보였다.


손동규 비에나래 대표 겸 윈윈커플 위원장은 “남성은 열애를 하던 상대가 떠날 경우 자존심에 심한 상처를 입어 후유증이 크고 오래 간다”라며 “여성은 현실적인 면이 상대적으로 강하므로 상대에게 차일 경우 적당한 구실을 붙여 이별을 정당화하고 후유증에서 비교적 빨리 벗어난다”라고 설명했다.


男, 헤어진 애인이 가장 그리울 때는‘사진, 선물 볼 때’-女는?


‘헤어진 애인이 가장 그리울 때’도 남녀간에 달랐다. 남성은 ‘(과거 애인의) 사진, 선물을 볼 때’(32.2%)와 ‘데이트 중인 커플 볼 때’(22.8%), 그리고 ‘자주 가던 곳 지날 때’(18.0%) 과거 애인이 그립고, 여성은 ‘소개받은 남성이 마음에 들지 않을 때’(31.0%)와 ‘생일, 각종 연인기념일 등’(25.1%), ‘데이트 중인 커플 볼 때’(17.3%) 등의 순이다.


그 다음으로는 남녀 공히 ‘혼자만의 시간’(남 14.1%, 여 13.7%)을  들었다.


이경 온리-유 총괄실장 겸 윈윈커플 선임위원은 “남성은 열애했던 여성의 사진이나 선물 등을 고이고이 간직하며 아름다운 추억으로 생각하나 여성들은 헤어진 남성의 흔적을 가급적 빨리 처분하려는 경향이 있다”라며 “또 여성은 많은 사람을 만나기보다는 최소한의 만남으로 평생의 인연을 만들고 싶어 하나 소개받은 남성이 마음에 들지 않을 경우 과거 애인이 생각나게 된다”라고 설명했다.

 

헤어진 애인 잊는 방법 男‘일에 몰두’-女‘상대의 단점 부각’


마지막 네 번째 질문인 ‘실연의 아픔을 잊는데 가장 좋은 방법’에 대해서는 남성의 경우 ‘일에 몰두한다’(27.8%), 여성은 ‘상대의 단점을 떠올린다’(31.4%)는 대답이 가장 많았다.


그 다음으로는 남녀 공히 ‘새 애인을 만든다’(남 23.6%, 여 26.3%)와 ‘친구와 어울린다’(남 18.8%, 여 20.0%), ‘취미활동에 집중한다’(남 14.9%, 여 13.7%) 등의 순을 보였다.


실연의 아픔을 잊기 위해 남성은 무엇인가에 몰두하고, 여성은 상대에게 차인 게 아니라 본인도 썩 마음에 들지 않았다고 강변하려는 경향이 있다는 게 비에나래 담당자의 분석이다.


별첨 : 세부 설문조사 내용 1부


[기사원문 보기]

목록

free 상담신청
상담신청하기
  
cm

@

  

확인버튼